회화 재료였던 ‘시트지’ 그 자체가 예술이 되다

http://www.kihoilbo.co.kr/news/articleView.html?idxno=898268

김성우_아트스트리트

<박상희 개인전>에 관한 단상   작가는 끊임없이 외부의 기대를 마주한다. 그리고 그 외재적 요구에 부응하는 창작을 하며 내재적으로 자신의 위치와 좌표를

문화] 그림 에세이

문화일보 [문화] 그림 에세이 게재 일자 : 2019년 07월 16일(火) 팝아트, 변검술처럼 더 생기발랄하게   ▲  박상희, 풀장이 있는 빌라, 캔버스에

문화일보] 그림 에세이

공연·전시 [문화] 그림 에세이 게재 일자 : 2019년 07월 16일(火) 팝아트, 변검술처럼 더 생기발랄하게   ▲  박상희, 풀장이 있는 빌라, 캔버스에

11 지금까지와 지금부터

박상희는 우리 주변에서 발견되는 도시의 인공적인 풍경들에 관심을 가지고 그려왔다. 그는 반복적으로 쌓여 있는 상품과 복잡한 간판들을 평면적으로 도안처럼 만드는 작업에서부터

08 퍼블릭 아트

진정윤 기자 2013.05   어둠 속에서도 영롱하게 반짝이는 도시의 불빛들, 다국적인 언어가 적힌 간판들과 이들에게 몸을 내주고 있는 건물들은 언뜻보면 아크릴